• 즐겨찾기 추가
  • 2022.08.12(금) 18:10
오피니언
사람들
칼럼
기자수첩
기고
톡톡 생활법률

담양군의회 이정옥 의원 “여성 농업인 위한 교육·복지정책 필요”

죽향 이미지 제고, 문화관광 도시 기반 다져
인구유입을 위한 ‘각종 지원책’ 등 절실
“군민이 기억해 줄 수 있는 의원 될 것”

2015-07-07(화) 10:09
[담양=미디어전남]조상용 기자=지난 7월 1일. 제 7대 기초의회 개원 1년을 맞았다.

기초의회 개원 7기 1년. 광주·전남 광역·기초의회 우수 의원에 대한 인터뷰를 릴레이로 갖는다.

타 언론사들은 통상 각 시군 의장의 인터뷰를 싣지만 광주타임즈는 의회가 선정한 주민과 함께 각 지자체 발전을 위해 발로 뛰는 우수의장·의원들의 인터뷰를 준비했다.

초선의 열정과 패기를 지닌 의원이 있는가하면 관록과 섬세함이 느껴지는 3선 의원까지 의정활동 전반을 세세히 들여다봤다.

초선과 다선의 차이 일 뿐 이들이 흘린 소중한 땀의 결실은 지역구와 지자체를 위한 것이었다.

◆ 제7대 담양군의회 개원 1년, 초선의원으로서 의정활동을 자평한다면?

우선 부족한 저를 군의원으로 선출하여 주신 군민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지난 1년간 이러한 군민들의 기대에 보답하고자 군정 각 분야에 대한 군정질문 및 조례안 발의 등 의정활동을 통하여 군민의 불편사항 개선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나름의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아직까지는 많은 부분 부족하지만, 부족한 부분들을 개선해 나가면서 군민과 함께하는 의원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 현재 전라남도 농가주부모임 연합회 사무총장직을 맡고 있다.농촌 여성의 삶과 인권보호에 대한 남다른 애착이 있을 것 같은데 어떤 노력을 기울이고 있나?

최근 정부에서 세계 각국과의 FTA체결이 확대됨에 따라 지방농업과 지방농정에도 농업정책의 변화가 요구되고 있는 한편, 농촌의 여성 농업인의 잠재능력 개발과 전문화를 위하여 다양한 교육과 복지정책이 필요한 실정입니다.

이러한 흐름속에서 담양군의 여성농업인 육성 정책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담양군 여성농업인 육성 지원 조례를 의원발의해 현재 조례가 제정되어 있습니다.

현재는 전라남도 농가주부모임연합회 사무총장으로서 여성농업인들의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여 농촌여성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습니다.

◆ 초선의원이 바라본 담양군, 강점과 가장 시급하게 해결해야하는 현안은 무엇인가?

우리군이 가지고 있는 가장 큰 강점은 풍부한 문화관광자원이라고 생각합니다. 죽녹원, 메타세쿼이아가로수길 등 다양한 명소에 매년 전국의 많은 관광객들을 유치하고 있고, 한국가사문학 등 풍부한 문화유산을 보존·전승해오고 있습니다.

또한 올해 9. 17. ~ 10. 31.(45일간) 개최될 담양세계대나무박람회 개최로 ‘죽향’으로의 지역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문화관광 도시의 기반을 더욱 곤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반면, 인근 대도시로의 인구유출로 인한 생산가능 인구 축소 및 농촌 일손 부족문제 등은 앞으로 해결해야할 부분입니다.

이를 위하여 지역 내 주거환경과 자녀교육 문제에 대한 지속적인 대책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하고, 귀농인 등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 대책이 마련되어야 하겠습니다.

◆ 의원께서 발의해 놓은 조례안 가운데 가장 애착이 있는 조례안이 있다면?

앞서 말씀드렸던‘담양군 여성농업인 육성 지원 조례’에 가장 많은 애착을 갖고 있습니다.

담양군 여성농업인의 한사람으로서 평소 여성농업인을 위한 보다 구체적이고 체계적인 대책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왔습니다.

관련조례가 제정되어 지역 내 여성농업인들에게 보다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군민의 삶에 대하여 적극적으로 관심을 갖고 접근하여 꼭 필요한 조례가 제정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습니다.

◆ 의회 7대 1년, 의정활동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거나 아쉬웠던 에피소드가 있다면?

아직은 부족한 부분이 많은 의정활동이지만 군민들을 대할 때 ‘이정옥’이란 이름을 밝히는 부분도 그렇고 손을 내밀어 악수하는 것도 어색합니다.

그래서 아쉬운 점은 있지만 여성의 섬세함과 부드러움으로 많은 군민들과 만나고 대화하면서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꼭 군민이 기억해 줄 수 있는 의원이 될 것입니다.

◆ 마지막으로 군민들에게 한 말씀?

지난 1년간 군민들을 위하여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지난 의정활동을 돌아보며 잘된 점은 지속적으로 추진해가고, 부족한 부분은 개선하여 담양이 보다 살기좋은 고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지지와 성원을 부탁드리고 지역발전을 위한 일꾼의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도록 하겠습니다.
기자이름 /미디어전남
이메일 mediajn@mediajn.net
/미디어전남의 다른 기사 보기
해남군, 읍 5일시장 주차타워 공사 본격
윤병태 나주시장, 첫 조직개편 윤곽 … 관광문화환경국 신설 ‘4국 체제’
김대중 전남교육감 "전남 모든 학교 하반기도 전면 등교 정상수업"
광양시, 장애인 'e스포츠센터' 개관
전남교육청, 교육공무원 인사 단행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