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11.28(월) 09:17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지금 장성 황룡강은… 가을꽃 설렘주의보

코스모스, 황화코스모스, 백일홍, 천일홍 등 ‘절정’

2022-10-07(금) 15:06
지금 장성 황룡강은… 가을꽃 설렘주의보
[미디어전남 김기철 기자] 8일 ‘장성 황룡강 가을꽃축제’가 열리는 황룡강에 수십억 송이 계절꽃이 피어나 꽃물결을 이루고 있다.

장성군은 올해 축제를 위해 제2황룡교부터 황미르랜드까지 이어지는 강가에 가을꽃을 풍성하게 심었다.

코스모스, 황화코스모스, 백일홍, 천일홍, 핑크뮬리, 팜파스, 메밀꽃 등 각양각색의 화려한 꽃들이 방문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제2황룡교와 문화대교 사이에는 코스모스가 장관이다.

특히 바람에 나부끼는 황화코스모스는 금빛 파도가 일렁이는 듯하다.

햐얀색, 노란색, 주황색, 붉은색, 분홍색 꽃으로 구성된 오색정원도 매력적이다.

문화대교 방면 강 건너편에는 핑크뮬리와 팜파스가 이국적인 느낌을 자아낸다.

붉은 빛깔의 천일홍도 독보적인 아름다움을 뽐낸다.

곳곳마다 조성된 정원도 감상 포인트다.

서삼교, 장성대교, 힐링교 인근에는 각각 꽃향기정원, 장성가을꽃정원, 이야기정원이 꾸며졌다.

힐링허브정원에서는 메밀꽃이 색다른 감동을 전한다.

황룡강 상류에 있는 은행나무 수국정원과 연꽃정원도 꼭 둘러봐야 할 코스다.

가족들과 함께 황룡강을 찾은 김모 씨는 “꽃을 보며 환하게 웃는 아이 모습에 잘 왔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가을꽃축제 기간 내내 틈날 때마다 찾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8일부터 16일까지 9일간 개최되는 ‘장성 황룡강 가을꽃축제’는 아름다운 꽃강을 거닐며 몸과 마음을 쉬어갈 수 있는 장성의 대표 축제다.

장성군은 축제 첫날 저녁 6시 장성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리는 개막공연 ‘남도 명인·명창 국악의 향연’에 앞서 간소한 개막식을 갖는다.
김기철 기자         김기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목포시민을 문화시민으로 ‘문화다방’ 호평 속 성료
‘2022 YoungArm 젊은영암 페스티벌’성황리 마무리
전남 소비자단체 ‘생활 속 물 절약 캠페인’
광주광역시, 엔에이치엔 자바 웹 개발자 과정 2기 모집
목포지역아동센터 종사자 역량강화 ‘사기ㆍ자긍심 UP’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