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11.28(월) 09:17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청정어장 재생사업 공모, 보성군 여자만 해역 선정

2022-10-07(금) 14:59
청정어장 재생사업 공모, 보성군 여자만 해역 선정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보성군은 7일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인 ‘청정어장 재생사업’에 보성군 여자만 해역이 선정되어 2023년부터 500ha 규모로 어장 재생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청정어장 재생사업’은 과밀 노후화된 어장을 청정한 어장으로 개선함으로써 지속가능한 어업생산의 기반을 마련하고 안전한 수산물 먹거리를 확보하기 위해 추진된다.

한국판 뉴딜사업의 일환이며 개소 당 5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보성군 여자만 해역’은 참꼬막, 새꼬막, 맛조개, 바지락 등 보성군 주요 패류 생산지며 수산물 지리적표시 제1호인 ‘벌교꼬막’의 주산지다.

보성군은 2021년부터 득량만 해역 청정어장 재생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3년 신규 사업으로 여자만 해역에 대한 사업비를 추가 확보했다.

보성군은 고수온 등 해양환경 변화로 참꼬막, 새꼬막의 여름철 대량 폐사가 빈번해짐에 따라 이를 개선하기 위해 2018년부터 어장 재생사업을 계획하고 해양수산부에 공모사업을 신청했다.

청정어장 재생사업의 주요 내용은 사업대상지 상세 조사 및 실시설계, 오염퇴적물 및 폐기물 처리, 황토 살포 및 바닥고르기 등 환경 개선, 정화 완료 어장 대상 종자 입식 시 종자 구입비 지원, 해양환경 점검 시스템 구축 등이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득량만 해역에 이어 여자만 해역 재생 사업도 성공적으로 추진해 청정하고 깨끗한 어장환경 조성으로 어장 생산성을 높여 어업인의 소득 증진과 국민의 안심 먹거리 제공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목포시민을 문화시민으로 ‘문화다방’ 호평 속 성료
‘2022 YoungArm 젊은영암 페스티벌’성황리 마무리
전남 소비자단체 ‘생활 속 물 절약 캠페인’
광주광역시, 엔에이치엔 자바 웹 개발자 과정 2기 모집
목포지역아동센터 종사자 역량강화 ‘사기ㆍ자긍심 UP’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