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12.08(수) 02:58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신안군 국내 최초 ‘섬 생활사 박물관’ 건립 추진

섬 생활사 박물관 건립 기본계획 및 타당성조사 용역 완료

2021-10-05(화) 15:33
신안군 국내 최초 ‘섬 생활사 박물관’ 건립 추진
[미디어전남 고규석 기자] 신안군은 지난 9월 30일 대한민국 ‘섬’의 중요성을 알리는 ‘한국섬생활사박물관’을 건립하기 위한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최종보고회를 마치고 본격적으로 건립을 추진한다.

신안군은 전국에서 가장 많은 1,025개 섬을 보유한 지자체로서 섬의 가치를 알리고 섬 문화의 다양성 홍보와 전승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으며 이를 보다 체계적으로 연구 및 전승을 위한 국내 최초로 섬 생활사롤 주제로 한 박물관 건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군은 2009년 폐교된 자은 두봉초등학교를 매입해 부지를 확보했고 2011년부터 목포대학교 도서문화연구원과 함께 섬 문화자료 조사와 수집을 지속했다.

특히 지난 10여년간 흑산·홍도·가거도 등 신안군 섬 생활사 자료뿐만 아니라 진도·완도·통영·옹진 등 전국 섬 지역 생활사 자료를 조사해 왔으며 조사내용을 정리해 7권의 책도 발간했다.

그동안 수집된 자료는 신안군을 비롯해 주요 섬 지역 생활도구 1,254점, 우이도 문채옥 일가 생활문서 511점, 신안군 생활상 사진자료 1,767점 등 총 4,860점에 이른다.

수집된 생활도구는 섬의 자연·생활환경에 따라 다양한 특징을 나타내며 그들이 어떻게 생활했는지 이야기를 담고 있어, 섬 사람들의 생활사를 살펴볼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다.

섬 생활 도구이지만 어업이 아닌 농업과 관련된 수집품의 비중이 높은데, 이는 물과 토지가 부족했던 섬지역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조상들의 지혜가 담긴 독창적인 도구로 학술 가치도 매우 높다.

박물관 건립과 관련해 신안군은 사전 행정절차를 이행하고 2023년부터 150억을 들여‘한국섬생활사박물관’건립을 본격 시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우량 군수는 “대한민국을 지켜온 섬은 자연환경을 극복하고 섬을 삶의 터전으로 일군 섬주민의 노력이 있기에 가능했다”며 “섬 주민이 만들어 사용한 생활 도구는 많은 이야기를 들려준다 신안군은 조상의 노력을 잊지 않고 섬의 정체성을 전승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했다.
목포시, 삼학도 5성급 호텔 등 유원지 조성 첫 발
장성호 ‘수변길마켓’, 매출 3억원 달성
목포시 관내 섬 주민 수돗물 이어 교통복지 실현
나주시-초록우산어린이재단, '아동가구 따뜻한 겨울나기'에 손 맞잡아
기후위기화순행동, 화순군민 '용기내장' 캠페인 개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