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1.27(목) 21:50
오피니언
사람들
칼럼
기자수첩
인터뷰
기고
톡톡 생활법률

순천우체국 김경복 집배원, 외딴길 차량 전복사고 당한 가족 구조 도와

2021-08-14(토) 10:18
최근 차량 전복사고를 당한 가족을 도와 주변에 훈훈한 감동을 자아낸 승주우체국 소속 김경복 집배원./전남지방우정청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순천우체국(국장 이한우) 내 승주우체국 소속 김경복 집배원이 최근 집배 업무 중 차량 전복사고를 당한 가족을 발견하고, 신속한 신고 및 후속 조치로 구조를 도와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주위에 귀감이 되고 있다.

떄는 지난달 2일 전남 순천시 주암면 일원 업무 중 인적이 드문 곳에서 전복된 차량 주변에 몸만 빠져나와 도로 가에 힘들게 서 있던 할머니(운전자)와 중학생 남자아이를 발견한 것이다.

김 집배원은 먼저 부상당한 운전자를 안정시키면서 경찰서와 소방서에 신고하였고, 당황한 사고자를 대신해 보험사에 연락하여 보험처리까지 도와주었다. 사고가 발생한 곳은 인적이 드문 외진 곳 이었기에 경찰이 현장까지 신속히 도착할 수 있도록 길 안내를 하고, 사고자 가족과 연락을 취할수 있도록 조치 한 것으로 전해졌다.

집배 업무를 마친 김 집배원은 병원에 입원해서 치료중인 운전자에게 전화해 안부를 물는 등 따뜨한 마음까지 보여줬다.

이러한 김 집배원의 선행은 사고를 당한 운전자의 아들이 인터넷 우체국을 통해 당시의 긴박했던 상황을 전달하고, 감사의 마음을 글로 올리면서 알려지게 된것으로 밝혀졌고, 운전자와 가족들은“힘든 상항에 처한 사고자에게 큰 도움을 주고, 그 이후 건강 상황까지 걱정되어 전화하는 분이 또 있을까”싶다면서 감사의 마음을 거듭 전했다.

김 집배원은“위험한 상황을 목격하고 도와야겠다는 생각만 들었다.”며, “큰 인명사고로 이어지지 않아 정말 다행이며,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목포시-학원시설연합회 “코로나 방역 머리 맞댔다”
목포시 설 연휴 중대 고비 ‘5일간 비상근무’
광주소방, 설 명절 대비 소방안전대책 추진
해남군, 전 군민 대상 코로나19 재난지원금 20만 원 지급
남구청, ‘남구 북 카페’ 오픈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