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7.01(금) 17:43
오피니언
사람들
칼럼
기자수첩
인터뷰
기고
톡톡 생활법률

순천시 '9988쉼터' 행복충전소 역할 톡톡

홀로사는 노인 공동주거 창조지역사업 롤모델 제시

2014-04-29(화) 15:11
[순천=미디어전남] 정재춘 기자= 순천시는 외로움을 달래고 건강도 지키며 숙식까지 해결하는 1석 3조 행복충전소 '9988쉼터'를 운영해 홀로사는 노인 공동주거 창조지역사업 모델로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농촌지역은 초고령화 만이 아닌 홀로사는 독거노인이 크게 늘면서 이들을 돌보는 것이 중요한 사회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9988쉼터'는 99세까지 팔팔하게 사시라는 뜻으로 노인들이 홀로 생활하다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능동적 대처를 위해 경로당에서 주거생활을 할 수 있도록 생활가전제품, 옷장과 침구류 등을 구입 지원하고 운영비와 난방비를 지원하는 시책이다.

특히 100세 시대를 맞아 행복한 삶이 중요하지만 대부분의 홀로사는 노인들이 혼자생활하면서 밥맛도 없을 뿐 아니라 외로운 시간을 보내야 함에 따라 경로당을 활용 이들이 함께 숙식을 같이하고 말동무도 되도록 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처음 시작한 9988쉼터는 지금까지 면지역을 중심으로 28개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설치해 달라는 요청이 많아 추가 설치를 검토하고 있다.

9988쉼터를 이용하고 있는 이이남 노인은 "한가족이 되면서 얼마나 기쁘고 좋은 지 저녁마다 우리가 어떻게 한형제가 됐냐며 웃고 지내고 있으며 집에 보일러를 가동할 필요가 없어 난방비 절약도 할 수 있어 정말 좋다"고 했다.

전문가들은 "이같은 공동생활을 통해 서로 의지하고 이야기하는 것을 비롯 사회성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큰 효과를 나타내 치매 예방은 물론 외로움과 고립감에서 벗어날 수 있어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했다.

정재춘 기자 news@mediajn.net        정재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남도교육청, 전문상담교사ㆍ상담사 전문성 향상 연수
나주시-산림자원연구소, 심리치유 프로그램 '텃밭 가꾸기' 운영
목포시 초여름밤 환상적 마술의 세계로 초대
해남군 숫자로 본 민선7기“해남 위상이 달라졌다”
영암 달마지 쌀 전남 10대 브랜드 쌀 ‘우수상’선정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